close

뉴스레터

강은희 여가부 장관, 가족친화인증 기업 방문

BY일생활균형재단

강은희 여성가족부 장관은 취임 셋째 날인 15일 오전 ‘가족친화인증’ 중소기업을 방문했다. 취임 직후 여성새로일하기센터를 방문한 데 이어, 릴레이 행보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강 장관이 방문한 기업은 인적자원 관리(HR) 서비스 전문업체인 ㈜제이앤비컨설팅으로, 2015년 ‘가족친화우수기업’으로 여성가족부장관표창을 수상했다.

강은희 장관은 이 자리에서 IT벤처기업을 경영했던 기업인 출신으로서 일·가정 양립 문화 정착을 위한 기업 최고경영자(CEO)의 의지와 노력을 강조하고, 상대적으로 열악한 여건인 중소기업 현장에서도 가족친화경영을 확산시킬 수 있는 방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지난 2013년 ‘가족친화인증’을 받은 ㈜제이앤비컨설팅은 직원들이 참여하는 다양한 가족 관련 행사를 통해 가족친화적 직장문화를 조성하고, 경력단절여성 채용에도 적극 나서고 있다.

매주 수요일 정시퇴근을 실천하는 ‘가족사랑의 날’을 시행할 뿐만 아니라, 매주 금요일에는 복장을 간편화하는 ‘캐주얼 데이’를 실시하는 동시에 조기퇴근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또한 모바일 전자결재 시스템을 통한 재택근무를 활성화해 임직원의 유연한 근로시간을 보장하고, 경력단절여성들을 시간제 근무로 채용해 집중 근무시간대에 투입하는 등 여성고용 확대에 노력하고 있다.

강은희 장관은 이날 가족친화경영이 일터에 가져온 변화 및 성과를 점검하고, 정부 정책에 바라는 점 등 현장 의견을 청취할 예정이다.

정부는 고용률 70%를 달성하고 저출산·고령화 시대의 지속가능한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일‧가정 양립’을 지난해 ‘핵심 개혁과제’로 추진하는 등 국민들의 일·가정 양립 정착에 주력하고 있다.